2019-10-18 17:51 (금)
KOTRA, 특성화고와 손잡고 FTA 수출인재 키운다
KOTRA, 특성화고와 손잡고 FTA 수출인재 키운다
  • 무역경제신문
  • 승인 2019.09.30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특성화고 5개교 졸업생의 ‘수출기업 취업’ 지원 위해 업무협약 체결 -
- ‘고용계약형 FTA 실무교육’ 1기 수료생 배출, 고졸채용 활성화 기대 -
KOTRA가 27일 서울 염곡동 본사에서 특성화고등학교 및 글로벌무역진흥원 등 28개사와 '고용계약형 FTA 실무인력 양성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식 및 FTA 교육 수료식이 끝나고 관계자와 특성화고 학생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 KOTRA)

KOTRA(사장 권평오)가 27일 서울 염곡동 KOTRA 본사에서 산업통상자원부와 함께 특성화고등학교 및 글로벌무역진흥원 등 28개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업은 수출실무 전문인력이 필요한 중소·중견기업과 특성화고 졸업예정자의 고용을 연계해 지원하는 방식이다. 경화여자EB(English Business)고, 대전여자상업고, 동구마케팅고, 인천세무고, 광주여자상업고 등 5개 특성화고 졸업생이 그 대상이다.

KOTRA는 ▲학생의 현장실무 역량을 키우는 FTA 교육 프로그램을 만들고 ▲고졸인재 채용을 희망하는 강소·중견기업 발굴해 학생과 고용 계약을 맺도록 지원한다.

특성화고는 ▲기업 맞춤형 FTA 실무교육 과정을 운영하고 ▲기업과 학생 사이에서 채용 관련 의견을 조율할 계획이다. 채용 예정 기업은 10월부터 FTA 실무교육을 수료한 우수학생 위주로 현장실습을 진행해 수출 전문 인력으로 성장하도록 돕는다.

KOTRA는 이날 FTA 수출실무 교육이수생의 수료식을 같이 개최했다. 교육은 특성화고 예비졸업생을 대상으로 여름방학 중 60시간 동안 실시됐다. 학생들은 수료식 후 진행된 평가회에서 교육 프로그램 참가 소감을 발표했다.

인천세무고 이현아 학생은 “FTA 실무교육을 받으며 무역이론을 실무에 적용해볼 수 있어서 채용면접 때 큰 도움이 되었다”며 “특성화고 학생이 우수 기업에 취업할 수 있는 고용 연계 프로그램이 더욱 활성화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형주 산업부 통상국내정책관은 “프로그램을 확대해 수출실무에 능통한 학생을 더욱 많이 양성하고 중소·중견기업의 수출 전문인력 부족을 개선해나가겠다”고 밝혔다.

KOTRA의 특성화고 졸업생 고용 연계 사업을 신청한 기업은 현재 114개다. KOTRA 아카데미는 고졸인재 채용을 희망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연말까지 접수를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