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11:35 (금)
한-필 자유무역협정(FTA) 상품협상 조기성과 패키지 합의
한-필 자유무역협정(FTA) 상품협상 조기성과 패키지 합의
  • 강성훈 기자
  • 승인 2019.11.26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금번 합의를 바탕으로 내년 상반기 중 전체 협상 타결 추진 -
출처: Pixabay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과 라몬 로페즈(Ramon M Lopez) 필리핀 통상산업부 장관은 11.25(월) 부산에서 한-필 정상회담 직후 양국 정상 임석 하에 한-필 자유무역협정(FTA) 협상의 상품협상 조기성과 패키지에 합의하고 공동선언문(Joint Statement)을 서명했다. 

양국은 지난 6월 통상장관간 한-필 FTA 협상 개시를 선언한 이후 네 차례 공식협상을 개최하였으며, 이번 한-필 정상회담 계기에 양국 통상장관이 그간 협상에서의 조기 성과를 확인하는 자리였다. 양국은 공동선언문을 통해 한-필 FTA 상품협상 조기성과 패키지에 합의하고 협정문 협상에서 실질적 진전을 이룬 점을 평가하면서, 내년 상반기 타결을 목표로 협상을 진전시키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금번 상품협상 조기성과 패키지를 통해 양측은 상호 관심 품목 중 일부에 대해 개방대상에 포함하기로 우선 합의한 바, 필측은 자동차부품(브레이크, 클러치 등), 의약품, 일부 석유화학제품(합성고무 등) 등을 개방하고, 우리측은 바나나, 의류, 자동차부품(에어백 등) 등을 개방하기로 하였다. 

이번 패키지는 추후 협상 과정에서 상호 추가 양허 개선 협의를 거쳐 최종 한-필 FTA 협상 결과에 반영될 예정이다. 

이번 한-필 FTA 협상 조기성과 합의로 양국은 한-필 수교 70주년을 맞아 양국이 교역·투자 및 경제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재확인하였으며, 내년 상반기 한-필 FTA 최종 타결을 위한 중요한 모멘텀이 형성된 것으로 평가된다. 

통상교섭본부는 이번 공동선언문 합의를 바탕으로, 내년 상반기 한-필 FTA 협상이 타결되도록 잔여쟁점에 대한 협의를 가속화해나겠다고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