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프랜차이즈 고마워요’, 박영선 장관 감사 뜻 전달
‘착한 프랜차이즈 고마워요’, 박영선 장관 감사 뜻 전달
  • 이지영 기자
  • 승인 2020.03.13 10: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맹수수료 인하 등 ‘착한 프랜차이즈’에 감사의 뜻 전달 및 가맹점 매출 확대 등을 위한 기업 건의사항 청취
-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업계 소상공인과 농가 돕기 위한 꽃바구니 전달 캠페인 동참
서울 마포구 드림스퀘어에서 개최된 코로나 19 관련 '착한 프랜차이즈' 차담회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착한 프랜차이즈 기업 대표들과 차담회를 하고 있다 (출처: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2일(목) 서울 마포 소재 드림스퀘어에서 착한프랜차이즈 운동 확산을 위한 일정을 이어갔다. 

가맹 수수료 인하 등 이날 착한프랜차이즈 운동에 동참한 가맹 본부는 ’역전 에프엔씨‘(대표이사 소종근), ’앤하우스’(대표이사 하형운), ’설빙‘(정용만 회장), ’S&S 컴퍼니’(대표이사 이성민), ’웰빙을 만드는 사람들’(대표이사 명정길) 등이다.

가맹 점주와 고통 분담 중인 ’착한 프랜차이즈‘는 국민 호응 속에 지난 주 대비 19곳이 늘어나 66곳이며, 수혜 대상 가맹점도 7만 곳에 이른다.

이날 간담회에는 소상공인연합회 김임용 수석부회장과 박인철 제주지회장도 참석했으며,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도 자리를 함께했다. 

이날 참석한 착한 프랜차이즈 5곳은 최대 2개월의 가맹수수료 인하, 현금지원 등 가맹점에 총 28억 원(자체 추산 합계)을 지원 중이다.

가맹본부 대표들은 가맹 점주들이 정부 지원 정책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도록 정부가 홍보를 많이 해 줄 것을 당부하며, 국내 프랜차이즈의 해외진출 확대를 위한 방안 마련도 요청했다. 

이에 박 장관은 “착한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에 대해서는 최대 60억 원 한도에서 저금리로 지원할 계획”이라며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피해점포에도 재료비 및 홍보·마케팅비 등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박 장관은 ’플라워 버킷 챌린지(Flower Bucket Challenge)’ 캠페인*에 동참하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의 메시지도 전했다.

* 코로나 19 여파로 졸업식 등 각종 행사가 취소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업계 소상공인과 농가를 돕기 위해 지난 2월 29일, 제주 소상공인연합회가 시작하여 제주에서만 최소 100명 이상이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