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15:04 (수)
월드옥타, 한국수산회와 6개국 온라인 수출상담회...1,350만달러 수출상담 성과
월드옥타, 한국수산회와 6개국 온라인 수출상담회...1,350만달러 수출상담 성과
  • 김기태 기자
  • 승인 2020.09.23 10: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옥타와 한국수산회가 2019년 4월 25일 제22차 세계대표자대회 및 수출상담회에서 국내 수산물 수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좌)김영규 한국수산회 회장, (우)하용화 월드옥타 회장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 회장 하용화)는 한국수산회(회장 김영규)와 함께 8월 19일부터 9월 16일까지 6개국에서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열어 1350만 달러(약160억원)의 수출 상담 실적을 올렸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수출상담회에는 K‧FISH 제품을 취급하는 한국수산회 소속 29개사 수산기업이 참여했고, 월드옥타 미국, 러시아,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호주 등 6개국 회원사가 마케터로 활동하여 현지 바이어 85개사가 함께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해외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한국 수산물 기업을 위해 월드옥타와 한국수산회가 함께 마련했다.

수출상담회에서는 국내 수산기업 29개사가 상담지원을 받고, 1350만 달러 상당의 수출계약을 상담 성과를 냈다.

또한 월드옥타 온라인플랫폼 사이트 옥타몰(www.oktamall.com)에 수산물 전시관을 개설해 입점시키는 한편 월드옥타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해외 마케팅을 지원한다.

월드옥타 관계자는 “이번 수출상담회에 참가한 기업들의 제품 정보를 월드옥타 회원이 현지어로 번역하고, 현지 문화 및 수요·소비 유형에 맞춘 바이어 발굴과 마케팅을 지원했다”고 말하며 “월드옥타 해외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비대면 해외 마케팅 서비스를 앞으로도 한국수산회와 이어갈 방침이다”라고 전했다.

하용화 월드옥타 회장은 “한국 수산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지원할 수 있도록 상담 참가 국가를 추가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월드옥타는 한국수산회와 지난해 4월 제22차 세계대표자대회 및 수출상담회에서 국내 수산물 수출 활성화를 위해 지속해서 교류 협력한다는 내용을 담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