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18:13 (금)
KOTRA 바이코리아 연계 K-Robot 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로 한국-중국 로봇산업 가교 역할 수행
KOTRA 바이코리아 연계 K-Robot 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로 한국-중국 로봇산업 가교 역할 수행
  • 김기태 기자
  • 승인 2021.03.12 18: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로봇산업협회 ‘K-Robot 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 중국, 동남아, 중동 등 100여 건 화상상담 진행

□ 산업통상자원부(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지원하고 한국로봇산업협회가 주관하는 KOTRA 바이코리아 연계 K-Robot 온라인 수출상담회가 한창 개최 중이다.

□ K-Robot 온라인 수출상담회는 지난 2월 22일부터 3월 19일까지 국내 로봇기업 대상으로 중국 및 동남아, 중동 등 해외 교류활동과 신규 판로개척 활성화를 목적으로 진행된다.

□ 3월 11일에는 수출상담회를 주관하는 한국과 중국 측 각 기관의 주요 인사들도 화상으로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중국 측 인사는 칭다오시 청양구 쑨솽춘 정치협상회의 부주석(공산당 기구) 외 청양구과기국장, 청양구중일한협동발전촉진센터장, 칭다오시로봇협회비서장, 칭다오양광국제합작복무유한공사 사장이 참석하였고, 한국 측 인사는 김환근(金煥根) 한국로봇산업협회 상근부회장이 참석했다.

□ 칭다오시 청양구는 산둥성 칭다우시 북쪽 해변 지역에 위치한 칭다오시 직할 구로서, 구 내에 칭다오류팅국제공항이 위치하고 있으며 산둥성 내 경제발전 수준이 가장 높은 지역 중의 하나로 2008년 베이징올림픽의 해양 경기 개최지이다.(인구 72만명, 2019년 기준)

□ 식순은 상황 설명 및 중극 측 소개 ▶ 청양구 정치협상회의

부주석(공산당 기구) 쑨솽춘님의 축사 및 청양구 내 중국기업과

한국기업의 성공적인 협력기원 ▶ 한국로봇산업협회 답사 및 향후

한국로봇산업 기업과 칭다오 청양구의 협력발전기원 ▶ 장내 정리

및 상담회 진행으로 이루어 졌다.

□ 위옌타오 칭다오시 청양구부구장은 “칭다오는 한국 기업만 2천 곳이 있고, 다양한 연구원과 기술개발 업체도 있다”며, “오늘 이후로 플랫폼을 더욱 확대하고 교류를 활성화해 한국과 중국의 기업발전에 활발한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로봇산업협회 김환근 부회장은 “칭다오 지역은 한국 기업과

중국 현지기업의 활발한 교류가 일어나는 지역이지만 유독 로봇산업은 다른 산업에 비해 활발하지가 않다” 며, “칭다오 지역과

로봇산업에 대한 깊은 교류와 협력을 하기를 원한다. 코로나 팬데믹 상황이 끝나면 직접 칭다오에 가서 한중 로봇산업의 교류와 협력에 대한 얘기를 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 코트라(KOTRA) 바이코리아와 연계한 K-Robot 온라인 수출상담회는 국내 업체 로봇기업 40여 개사가 신청했다. 2월 24일부터 3월 1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3월 11일까지 중국40여 건 포함 총 80건의 상담이 진행됐고, 상담회가 끝날 때까지 동남아, 중동 지역 바이어 포함 총 150여 건의 상담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 장소는 킨텍스 1전시장 5홀 측면 VIP대기실 우측 화상상담실에서 진행되고 있으며. 한국로봇산업협회는 1 : 1 바이어 매칭 및 상담 통역을 지원하고 상담 결과에 따른 후속조치와 사후관리를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