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18:13 (금)
중진공-동서발전, 中企 해외판로 개척에 힘 모은다
중진공-동서발전, 中企 해외판로 개척에 힘 모은다
  • 심선식 기자
  • 승인 2021.03.29 17: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9일(월), 중소벤처기업 해외판로 개척 및 동반성장을 위한 협약 체결
- 고비즈코리아 활용, 전력기자재 등 중소벤처기업 온라인 수출지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 이하 중진공)은 3월 29일(월) 오후 경남 진주 중진공 본사에서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 이하 동서발전)과 중소벤처기업 해외판로 개척 및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학도 이사장과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참석인원을 최소화하고 마스크 착용 등 정부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엄격히 준수해 진행됐다.

양 기관은 지원사업 연계를 통해 전력기자재 제조업체 등 발전분야 중소벤처기업의 수출 활성화 및 동반성장 지원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중진공의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해 동서발전 협력기업에 대한 수출 지원을 확대하고 해외조달시장 진출도 돕는다. 기관 간 상호 정보교류 및 지원사업의 공동 홍보 등에도 협력을 강화한다.

구체적으로 ▲고비즈코리아 입점 등 온라인 수출 인프라 구축 지원(기업홍보관 구축, 상품페이지 제작) ▲온‧오프라인 마케팅 지원(해외 바이어 발굴‧매칭, 화상 상담회, 구매오퍼 관리 등) ▲해외조달시장 진출을 위한 교육‧컨설팅 제공 ▲수출BI 해외거점을 활용한 현지진출 지원 등을 종합적으로 제공해 성공적인 해외판로 개척을 돕는다.

한편, 양 기관은 지난 2018년 동서발전 협력사 핵심인력의 장기재직을 지원하기 위한 상생형 내일채움공제 협약을 체결하고 현재까지 12개사, 38명을 대상으로 222백만원을 지원해오고 있다.

향후 협력사를 대상으로한 수출부터 인력까지 아우르는 전방위 지원 및 동반성장을 위한 양 기관의 협업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학도 이사장은 “중진공이 운영하는 우리나라 대표 B2B 온라인 수출 플랫폼인 고비즈코리아와 해외거점을 활용해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할 것”이라면서, “동서발전과 손잡고 공공기관과 중소벤처기업의 대표적인 동반성장 성공사례로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29일(월) 경남 진주 중진공 본사에서 열린 중진공-동서발전 업무협약 체결식 단체사진 (왼쪽3번째)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 (4번째) 김학도 이사장